토트넘 출신 英 전문가 "다이어-산체스, EPL 최악의 파트너"

31 0 0 2021-02-23 14:19:4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에릭 다이어와 다빈손 산체스가 중심이 된 토트넘 홋스퍼의 수비는 최악에 가까웠다.

토트넘은 2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스타디움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웨스트햄 원정에서 1-2 충격패를 당했다. 전반 5분 만에 수비가 무너지며 미하일 안토니오에게 선제 실점을 내줬고, 후반 2분엔 제시 린가드의 돌파에 수비가 뻥 뚫렸다.

토트넘은 최근 리그 6경기에서 1승 5패를 기록했다. 승점 36점으로 9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4위 웨스트햄(승점 45)과 격차는 9점으로 벌어졌고, 토트넘의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진출도 점점 멀어져 갔다.

과거 토트넘 미드필더로 활약했던 제이미 오하라는 영국 '토크스포츠'에 출연해 "부끄럽지 않는가? 웨스트햄은 이겨야 하는 팀이다"라며 "이번 시즌에는 어떤 대회에서도 우승하지 못할 것 같다. 다시 우승컵 없이 끝날 것 같다"라고 분노했다.

오하라는 수비에 문제를 꼬집었다. 그는 "팩보는 절대적으로 엉망이다. 왜 조세 모리뉴 감독이 다이어와 산체스를 함께 뛰게 하는지 모르겠다. 프리미어리그 최악의 파트너십 중 하나일 것이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다이어는 괜찮은 선수지만 센터하프로서 그는 박스 주변에서 길을 잃은 것처럼 보인다. 내 생각엔 그를 선발에서 제외해야 한다. 나라면 탕강가와 벤 데이비스를 센터하프에 세우고, 세르히오 레길론을 왼쪽에, 맷 도허티를 오른쪽에 배치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456
행님들 식사하셨습니까 ?? 장사꾼
21-02-24 13:08
9455
흥국생명 오늘도 이기고 2연승 가나요 ?? 애플
21-02-24 11:46
9454
레알 이강인 영입 효과…"손흥민처럼 한국 팬 확보" 갓커리
21-02-24 11:39
9453
추신수, 강정호, 박한이 음주운전과 오승환 해외 원정 도박...무엇이 다른가 곰비서
21-02-24 06:22
9452
음주, 총기 소유…나바로의 자업자득, CPBL 계약 '불허' 굴욕 조현
21-02-24 04:09
9451
손흥민에게 똥볼 차서 보내는 게 모리뉴 감독의 공격전술"...토트넘 일부 선수, 모리뉴 감독의 수비축구에 반기 닥터최
21-02-24 01:56
9450
음바페, PSG와 재계약 합의...단 조건으로 주급 10억+향후 이적료 갱신 치타
21-02-23 23:33
9449
‘조하트 못 넘은’ 가자니가, 결국 올여름 토트넘 떠난다 덤블도어
21-02-23 23:20
9448
'발로텔리가 온다!'..전남,3달 넘는 줄다리기 끝에 마침내 영입,24일 입국 뉴스보이
21-02-23 21:52
9447
‘1년 계약’ 추신수, 내년 롯데로? SK측 “신세계-롯데 라이벌 기업...절대 못 보내” 불쌍한영자
21-02-23 20:19
9446
"ML 8팀 제안 뿌리쳤다" 추신수, 전격 한국행 박과장
21-02-23 17:07
9445
새축 캡틴아메리카
21-02-23 16:12
9444
팬들이 2억 내줘 출전한 브라질 선수, 상대 발목 밟고 퇴장 ‘거액 증발’ 애플
21-02-23 15:55
VIEW
토트넘 출신 英 전문가 "다이어-산체스, EPL 최악의 파트너" 호랑이
21-02-23 14:19
9442
이걸 못먹네 ..느바 극혐
21-02-23 13:06
9441
팬들이 2억 내줘 출전한 브라질 선수, 상대 발목 밟고 퇴장 ‘거액 증발’ 미니언즈
21-02-23 11:20
9440
[기자의 눈]이상열은 도대체 어떻게 KB손보 감독이 됐나 물음표
21-02-23 09:32
9439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1-02-23 08:42
9438
"며칠 만에 상황 완전히 달라져" 백승호 논란 다룬 독일 매체 군주
21-02-23 06:11
9437
샌디에이고, 타티스 Jr와 14년 계약 발표 가츠동
21-02-23 04:22
9436
레알 1군 선수단, 아우디 1대씩 받았다... '결장 중' 아자르도 포함 장그래
21-02-23 03:02
9435
프로배구 남자부 국내 선수, 코로나19 확진…V리그 중단 위기 조폭최순실
21-02-23 01:08
9434
SON, 레알 이적설 재점화..."슈퍼스타 지위 보장 받으면 고려할 것" 떨어진원숭이
21-02-22 23:34
9433
2년간 성추행+노예처럼 일했다" 수도권 A·B선수 '학폭' 피해자의 분노 타짜신정환
21-02-22 21:44